녹색병원 대표번호 : 02-490-2000

병원소식

언론보도

  • 병원소식
  • 언론보도
[보도자료] 녹색병원, 아름다운재단과 ‘2021 이른둥이 재활치료비 지원사업’ 진행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21-01-06 09:14:46
  • 조회수 693

[보도자료]

- 발신일 : 2021년  1월 5일(화)/바로 사용
- 발신 : 녹색병원 홍보팀 김혜영 Tel. 02-490-2175
          greenhospitalpr@hanmail.net
- 수신 : 각 언론사


녹색병원, 아름다운재단과 ‘2021 이른둥이 재활치료비 지원사업’ 진행 

 

녹색병원이 아름다운재단과 함께 ‘2021 이른둥이 재활치료비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이른둥이가 적기에 필요한 치료와 돌봄을 받아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사업이다. ‘이른둥이’는 임신37주 이전 또는 2.5kg 미만으로 태어나 만삭아보다 몸이 작고 연약한 아기를 가리킨다. 

  

녹색병원과 아름다운재단은 지난해 11월 한 달간 진행한 이른둥이 재활치료비 지원사업 홍보를 통해 103건의 신청을 받았다. 이 중 사회경제적 상황에 대한 고려와 의료·복지 부문별 전문심사를 통해 선정된 50명의 이른둥이에게 2021년 한 해 동안 300만원씩의 재활치료비를 지원함으로써 이른둥이가 적기에 필요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올해부터는, 건강보험 가입이 불가능하여 치료비 부담이 큰 미등록 외국인 가정의 이른둥이까지 재활치료 대상을 확대하였으며 이른둥이의 재활치료비뿐만 아니라 재활치료 시 형제자매의 돌봄비용과 심리치료 비용, 교통비 등 재활치료를 온전히 받을 수 있도록 ‘치료 간접비용’ 항목을 지원한다. 또한 기존에 병원과 복지관 재활치료로 한정했던 치료비 지원항목을 소아재활시설이 취약한 지역(강원도, 충청북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제주도)의 사설센터 치료비용까지 확대하여 지원한다.  

 

임상혁 녹색병원장은 “이른둥이를 둘러싼 의료적·제도적 환경을 변화시키고 이른둥이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인식 개선을 위해 앞장서온 아름다운재단과 함께 사업을 진행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른둥이가 적절한 치료를 받고 건강하게 성장해나가는 데에 이번 사업이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녹색병원은 원진레이온 직업병 투쟁의 성과로 만들어진 원진직업병관리재단에서 2003년 설립한 민간형 공익병원이다. 2003년 개원이후 지속적으로 산재직업병 환자, 인권침해 피해자, 지역 내 소외계층을 돌보며 공익활동에 앞장서왔다. 

목록





이전글 [보도자료] 녹색병원, 호흡기전담클리닉 운영
다음글 [보도기사] "코로나19 사태로 취약노동자 산업재해는 더 늘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