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색병원 대표번호 : 02-490-2000

병원소식

언론보도

  • 병원소식
  • 언론보도
[보도자료] 녹색병원·노동환경건강연구소, 백도명 교수 석좌연구위원 위촉 기념 토론회 개최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21-11-09 10:02:26
  • 조회수 696


 


[보도자료]

- 발신일 : 2021년  11월 9일(화) / 바로 사용
- 발신 : 녹색병원 홍보팀 김혜영 Tel. 02-490-2175
          greenhospitalpr@hanmail.net
- 수신 : 각 언론사


녹색병원·노동환경건강연구소, 백도명 교수 석좌연구위원 위촉 기념 토론회 개최

- ‘대한민국 새 정부에 바라는 안전보건 정책주제로 토론회 열어 -

 

녹색병원·노동환경건강연구소는 1116일 오후 3<대한민국 새 정부에 바라는 안전보건 정책>이라는 제목으로 스페이스쉐어 서울중부센터 컨퍼런스 A홀에서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백도명 서울대학교 명예교수의 녹색병원 직업병·환경성질환센터장, 연구소 석좌연구위원 위촉 기념으로 개최된다. 토론회에서는 2022년 대한민국 새 정부에 기대하는 안전보건 정책의 미션과 전략을 전문가들과 함께 논의할 예정이다.

 

윤간우 녹색병원 직업환경의학 전문의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번 토론회에서는 백도명 교수가 주제발표를 진행한다. 토론자로는 세상을 바꾸는 정책2022 고용노동분과위원 유성규 경제학박사, 정의당 정책위원회 조성주 부의장, 노동건강연대 이상윤 대표, 노동환경건강연구소 이윤근 소장이 참여한다.

 

백도명 서울대학교 명예교수는 우리나라의 주요 직업환경성 질환을 밝혀내고 피해자를 지원하며 국가의 정책 결정에 중요한 역할을 수행해왔다. 대표적으로는 진폐증 환자, 석면피해자, 원자력발전소와 고압송전로 주변 지역주민 피해, 삼성반도체 백혈병 등 피해자, 가습기살균제피해자, 여러 업종과 지역의 직업환경성질환 피해자 등 감추어져 있던 건강문제를 발굴하고, 보호·지원 방안을 마련하는데 힘써왔다. 의사이자 과학자, 연구활동가이며 과학의 이름으로 약자의 곁을 지켜온 백도명 교수는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정년퇴직 이후 비정규, 영세사업장노동자, 특수고용 노동자의 건강한 노동을 위한 안전망 병원인 녹색병원·노동환경건강연구소에 20219월 부임했다.

 

원진직업병관리재단은 1980~1990년대 원진레이온 공장에서 화학물질 이황화탄소로 인해 1,000여 명이 넘는 직업병환자가 한꺼번에 발생한 사건 이후, 한국의 직업병 환자를 연구, 진단, 치료하기 위해 만들어진 민간형 공익법인이다. 재단 산하에 직업병과 환경성 질환을 전문적으로 진단하고, 치료하는 종합병원인 녹색병원과 환경상 건강 위험 요인을 조사·분석하고, 환경 개선을 하는 실천적 연구기관인 노동환경건강연구소를 두고 있다. 2021년에는 청년노동자 전태일이 세상을 떠난 지 50년을 맞아 전태일의 정신을 이어받은 전태일 병원으로 비정규, 영세사업장노동자, 특수고용 노동자 등 취약직종 노동자의 건강한 노동을 위한 안전망병원·연구소 기능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목록





이전글 [보도자료] 녹색병원, 서울시내 쪽방 거주 주민에게 무료 독...
다음글 [보도자료] 녹색병원, 보건복지부 ‘의료기관 인증’ 획득